:::한국축구신문:::
로그인 |  회원가입 |  구독신청
HOME  >>  대표팀
조광래호, 아시안컵 우승 준비 완료!!
기사 작성일 : 11-01-06 09:37
시리아·알 자지라 SC 평가전 勝…신예 활약 돋보여


조광래 감독이 이끄는 한국대표팀은 아시안컵 조별리그 1차전을 앞둔 마지막 실전테스트로 4일(이하 한국시간) 아랍에미리트(UAE) 아부다비에서 열린 알 자지라 SC(이하 알 자지라)와 연습경기에서 ‘쌍용’ 이청용, 기성용의 골로 2 : 0 승리를 거뒀다.
UAE 1부 리그 소속인 알 자지라는 2007년 UAE FA컵과 걸프 클럽 챔피언스컵에서 우승했고, 2009∼2010시즌에는 UAE리그 2위를 차지했던 강팀이다.
2010~2011시즌 11경기에서 9승 2무(승점 29)를 기록하면서 12개 팀 중 1위에 올라 있다.
대표팀은 전반 11개, 후반 3개의 슈팅을 기록하며 6개의 슈팅을 시도한 알 자지라를 압박하며 경기를 펼쳐나갔다.
전반 35분 이영표의 왼쪽 크로스에 이은 이청용의 골로 한발 앞서나간 대표팀은  이어 전반 38분 이청용이 얻어낸 페널티킥을 키커로 나선 기성용이 오른발로 가볍게 차 넣으며 2 : 0 승리를 이끌었다.
이번 경기는 아시안컵을 앞두고 치르는 마지막 경기이기 때문에 많은 선수들을 교체투입하며 테스트하는 자리이기도 했다.
한편 지난달 30일 아랍에미리트 아부다비의 바니야스클럽 스타디움에서 치러진 시리아와 평가전에서 한국은 후반 37분 터진 지동원의 결승골로 1 : 0 승리를 거뒀다.
한국은 시리아의 골문을 연신 위협하면서도 좀처럼 터지지 않는 선제골로 답답한 경기를 이어갔다. 전반 6분 이용래가 왼쪽 측면에서 박지성에게 찔러준 크로스는 한발 앞서 달려간 수비수에게 막혔고, 전반 16분 문전에서 흘러나온 볼을 강하게 때린 박지성의 슈팅은 크로스바를 넘겼다.
한국은 전반 38분 박지성이 왼쪽 측면에서 내준 패스를 이청용이 페널티 에어리어 왼쪽에서 오른발 터닝슛을 날렸지만 골키퍼 선방에 막혔고, 전반 44분 기성용의 중거리 슈팅 역시 골키퍼 정면을 향하며 아쉬움을 남겼다.
조광래 감독은 후반 시작과 함께 김보경과 김신욱을 빼고 손흥민과 지동원을 투입해 분위기 전환을 시도했지만 여전히 골 소식은 들리지 않았다.
후반 중반 조광래 감독은 K리그 득점왕 유병수를 투입하며 반전을 꾀했고, 막판 공세에 나선 한국은 마침내 지동원의 결승골이 터지며 승리를 거뒀다.
후반 37분 구자철이 미드필드 지역에서 볼을 빼앗아 왼쪽 측면으로 돌파하는 유병수에게 볼을 이어줬고, 유병수는 재빨리 방향을 틀어 오른쪽 측면으로 뛰어 들어온 지동원에게 패스했다.
지동원은 침착하게 수비수 한 명을 제치고 왼발 슈팅을 날렸고 공은 그대로 시리아의 골 망을 흔들었다. 이날 A매치 데뷔전을 치른 지동원의 데뷔골이었다.
대표팀은 이후에도 계속해서 시리아 문전을 위협했지만 추가골을 넣지 못하고 1 : 0으로 경기를 마무리 했다.
조광래 감독은 경기를 마친 후 “많은 선수들을 테스트했는데, 특히 후반전에 기대했던 젊은 선수들이 기술적인 내용으로 경기를 지배하면서 승리를 만들었다는 점이 기쁘다”라며 만족감을 표시했다.
대표팀은 아시안컵을 대비해 치른 2번의 평가전에서 모두 승리를 거두며 기분 좋은 출발을 알렸다.
한편 아시안컵 C조에 속한 한국은 11일 오전 1시 15분 알 가라파 스타디움에서 바레인과의 경기를 시작으로 51년만의 우승컵에 도전한다.
한층 젊어진 조광래호가 반세기만에 아시아를 제패하고 금의환향 할 수 있을지 축구팬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김상희 기자(misskim@weeklysoccer.co.kr)
[한국축구포탈 Copyright ⓒ 한국축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맨위로
  
<덴소컵>한·일 대학축구 정기전 ‘덴소컵’ 무승부
한국과 일본 대학생들의 축구 정기전이 무승부로 끝났다. 지난 27일 안양공설운동장에서 열린 ‘제8회 덴소컵 한·일 대학축구 정기전’에서 한국대학선발팀(이하 한국선발팀)은 배천석(숭실대)이 전·후반 한 골씩을 기록하며 앞서나갔으나 일본대학선발팀(일본선발팀)에게 후반 연속골을 허용하며 2 : 2를 기록해 승…
<아시안컵> 조광래호, 일본에 석패 ‘결승 좌절’
반세기만에 아시안컵 정상탈환을 노렸던 한국 대표팀(이하 한국)이 ‘숙적’ 일본에게 승부차기 끝에 패하면서 결승진출이 좌절됐다. 한국은 지난 25일(이하 한국시간) 카타르 알 가라파 스타디움에서 열린 ‘AFC 아시안컵 카타르 2011’ 일본과 4강전에서 120분의 정규시간을 넘기고 승부차기 혈투 끝에 아쉽게 패했다.…
초롱이’ 이영표, 대표팀 은퇴 시사
대표팀 부동의 수비수로 각종 국제대회에서 맹활약을 펼쳤던 ‘초롱이’ 이영표가 이번 아시안컵을 마지막으로 대표팀에서 물러나겠다는 뜻을 밝혔다. 이영표는 26일(이하 한국시각)일본과 준결승을 마치고 가진 인터뷰에서 대표팀 은퇴시점을 묻는 질문에 “3~4위전이 끝나고 답하겠다”고 말했고 재차 대표팀 은퇴생각…
박지성, A매치 100회 돌파!!
박지성이 한국 선수로는 8번째로 센추리클럽에 가입했다. 지난 25일(이하 한국시간) 카타르 도하 알 가라파 스타디움에서 펼쳐진 아시안컵 일본과 4강전은 박지성의 A매치 100번째 경기였다. 이날 경기로 박지성은 홍명보(135경기), 이운재(132경기), 이영표(126경기), 유상철(122경기), 차범근(121경기), 김태영(105경…
<아시안컵> 젊어진 한국축구, 앞으로가 기대된다!
한국은 ‘2011 카타르아시안컵’ 일본과 4강에서 패하며 우승컵을 들어 올리는 데는 실패했지만 한국축구의 밝은 미래를 확인할 수 있었다는 점에서 긍정적인 평가를 받고 있다. 25일 밤. 51년만의 ‘왕의 귀환’을 알리려했던 대한민국 축구대표팀이 ‘숙적’ 일본과의 4강전에서 승부차기까지 가는 대접전 끝에 결국 …
아시안컵 조별예선 다시보기
아시안컵 조별예선이 모두 마무리됐다. A조에서는 우즈베키스탄과 홈팀 카타르, B조에서는 일본과 요르단이 8강에 진출했고, 한국이 포함된 C조는 예상대로 호주와 한국이 순조롭게 8강행을 확정지었다. D조는 일찌감치 조 1위로 8강 진출이 결정된 이란에 이어 지난 대회 우승컵을 들어 올렸던 이라크가 3차전에서 북한을 …
<아시안컵> 한국 ‘난적’ 이란과 8강 격돌
반세기만에 아시안컵 정상탈환을 노리는 한국 대표팀(이하 한국)이 ‘난적’ 이란과 8강에서 맞붙게 됐다. 조광래 감독이 이끄는 한국은 18일(한국시각) 카타르 도하 알 가라파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1 AFC 아시안컵’ C조 조별예선 최종 라운드 인도와 경기에서 이날 2골을 몰아친 지동원과 1골 2도움을 올린 구자철…
<아시안컵> 한국, 바레인 꺾고 첫 승 신고
반세기 만에 아시안컵 정상탈환을 노리는 한국 대표팀(이하 한국)이 ‘복병’ 바레인을 물리치고 쾌조의 스타트를 끊었다. 조광래 감독이 이끄는 한국은 11일(한국시각) 카타르 알 가라파 스타디움에서 펼쳐진 ‘2011 AFC 아시안컵’ C조 조별예선 1차전 바레인과 경기에서 혼자 두 골을 몰아친 구자철의 활약에 힘입어…
아시안컵 1라운드 다시보기
1월 8일(이하 한국시각) 개최국 카타르와 우즈벡의 공식개막전으로 화려한 막을 올린 ‘2011 AFC 아시안컵’이 12일 조별예선 D조 이라크와 이란의 예선 1차전 경기를 끝으로 각 조마다 첫 라운드 경기를 모두 마쳤다. 조별예선 첫 경기 결과 개최국의 이점을 살려 이번 아시안컵에서 우승을 노린다던 카타르는 첫 라운…
조광래호, 아시안컵 우승 준비 완료!!
조광래 감독이 이끄는 한국대표팀은 아시안컵 조별리그 1차전을 앞둔 마지막 실전테스트로 4일(이하 한국시간) 아랍에미리트(UAE) 아부다비에서 열린 알 자지라 SC(이하 알 자지라)와 연습경기에서 ‘쌍용’ 이청용, 기성용의 골로 2 : 0 승리를 거뒀다. UAE 1부 리그 소속인 알 자지라는 2007년 UAE FA컵과 걸프 클럽 챔…
  
대표팀, 51년만의 아시안컵 우승 노려
‘2011 카타르 아시안컵’ 반세기만의 우승에 도전하는 대표팀이 26일 인천공항을 통해 아랍에미리트(UAE)로 출국했다. 이날 공항에는 아시안컵 출전 선수 23명 중 유럽파를 제외한 17명의 선수가 모습을 보였다. 출국에 앞서 공식인터뷰를 가진 조광래 감독은 “정신적인 면을 강조했는데 잘 돼 있는 것 같다. 좋은 결…
  
<아시안게임> 女대표팀 중국 꺾고 동메달 획득!!
여자축구대표팀이 아시안게임 사상 첫 메달을 목에 걸었다. 한국은 지난 22일 ‘광저우 아시안게임 여자축구’ 3·4위 결정전에서 중국에 2 : 0 짜릿한 승리를 거두며 동메달을 획득했다. 여자축구 최강이라 불리는 중국은 안방에서 펼쳐진 대회에서 노메달의 수모를 겪었다. 경기시작부터 한국은 메달을 예약해 놓는…
<아시안게임> 홍명보호, UAE에 석패 ‘결승진출 좌절’
아시안게임 금메달을 노렸던 홍명보호가 아랍에미리트연합(UAE)에 발목이 잡히면서 결승 진출에 실패했다. 한국 아시안게임 남자대표팀은 지난 23일 중국 텐허 스타디움에서 열린 광저우 아시안게임 4강전에서 120분간의 혈투 끝에 연장 후반 추가시간 UAE 알아브리에게 통한의 결승골을 허용하며 0 : 1로 패하고 말았다…
  
<아시안게임> AG 여자축구 메달권 눈앞에
아시안게임 여자축구대표팀이 4강에 올랐다. 여자축구대표팀은 지난 16일 오후 5시(이하 한국시간) 광저우 유니버시티타운 주경기장에서 펼쳐진‘광저우아시안게임 여자축구’ A조 예선 2차전 요르단과의 경기를 지소연의 해트트릭에 힘입어 5 : 0 완승으로 마무리하며 4강 진출을 사실상 확정지었다. 최인철 감독이 …
<아시안게임> 김정우·박주영, “와일드카드 8강 견인!!!…
아시안게임 남자축구대표팀이 홈팀 중국을 맞아 완승을 거두고 8강 진출에 성공했다. 아시안게임대표팀은 지난 15일 중국 광저우 텐허 스타디움에서 펼쳐진 중국과의 ‘2010 광저우 아시안게임’ 16강전에서 김정우, 박주영, 조영철의 릴레이 골에 힘입어 3 : 0 완승을 거뒀다. 한국은 전·후반 90분간 중국의 홈 텃…
 1  2  3  4  5  6  7  8  9  10    
맨위로
SMS 알림

프로축구연맹 김완태심판 ..
목포공고 축구부 후원회 개..
신태인중 축구부 후원회 개..

스타스포츠 이용약관 개인보호정책 02-3127-04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