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축구신문:::
로그인 |  회원가입 |  구독신청
HOME  >>  대표팀
허정무호 ‘휴’ 힘겹게 조 선두 지켜
기사 작성일 : 09-02-12 15:16




‘캡틴’ 박지성 동점골... 이란과 1대1 무승부


7회 연속 월드컵 무대 진출을 향해 달려가고 있는 우리나라 대표팀이 본선진출에 최대 고비가 될 만한 강적 이란을 상대로 무승부를 거둠으로써 승점 1점을 추가하며 힘겹게 조 선두 자리를 유지했다.

  대표팀은 한국시간으로 11일 오후 이란 테헤란 아자디 스타디움에서 벌어진 2010 남아공월드컵 아시아지역 최종예선 4차전 원정경기에서 상대에게 먼저 한 골을 내줬지만 주장 박지성이 천금 같은 동점골을 뽑아낸 끝에 1대1로 무승부를 기록하며 승점 8점으로 B조 1위 자리를 지켰다.

  이근호와 정성훈을 투톱으로 내세운 한국은 전반 여러 차례의 세트피스 상황을 얻어내면서 경기의 주도권을 잡았지만 정성훈의 헤딩슛이 크로스바를 넘기는 등 확실한 마무리를 짓지 못하고, 오히려 날카로운 헤딩력을 갖춘 이란의 역습에 몇 차례 위기도 맞기도 했었다.

  후반 초반까지도 안정된 경기 운영을 펼치던 한국은 후반 14분 한 골을 먼저 내주고 말았다. 페널티에어리어 정면에서 김정우의 반칙으로 내준 프리킥 상황에서 네쿠남이 오른발로 강하게 찬 것이 골문 오른쪽 구석을 통과했다.

  일격을 당한 한국은 후반 15분 이근호가 오른쪽에서 올라온 크로스를 다이빙 헤딩슛으로 연결한 것이 크로스바에 맞고 나간데 이어 후반 18분 염기훈의 코너킥에 이은 기성용의 헤딩슛과 후반 21분 프리킥 상황에서 기성용이 직접 슈팅으로 연결한 것이 골문을 비켜나가며 기회를 살리지 못했다.

  연이은 기회를 살리지 못하면서 패색이 조금씩 짙어지는 순간 ‘에이스’ 박지성이 다시 한번 팀을 패배의 위기에서 구해냈다.

  후반 37분 페널티에어리어 정면 약간 왼쪽 지점에서 얻은 프리킥을 기성용이 직접으로 슈팅한 것이 라마티 골키퍼가 몸을 날리며 막아내자 골문으로 돌진하던 박지성이 텅 빈 골문을 향해 헤딩으로 밀어넣었다.

  허정무 감독은 동점골 이후 박지성을 빼고 박주영을 투입하면서 더욱 공격에 박차를 가했지만 추가골을 얻지 못하고 무승부에 만족해야 했다.

  이로써 한국은 2승 2무로 승점 8점을 기록하며 조 1위로 최종예선 반환점을 통과했다. 한국은 남은 네 경기 중 세 경기를 홈경기로 치르는 데다 한 경기인 원정경기도 조 최하위에 머물러있는 UAE와의 경기만을 남겨두고 있어 조 2위까지 진출하는 월드컵 본선 티켓 확보에 상당히 유리한 고지를 차지했다.

  한편 같은 조의 북한은 사우디에 26년 만의 승리를 거두며 조 2위에 올라 1966년 잉글랜드 월드컵 이후 44년만에 월드컵 본선에 진출할 가능성을 높였다. 북한은 11일 오후 평양 김일성 종합경기장에서 벌어진 사우디와의 경기에서 전반 29분 터진 문인국의 결승골에 힘입어 1대0으로 승리를 거뒀다.

  이로써 북한은 2승 1무 1패로 승점 7점을 기록하며 한국에 이어 조 2위를 차지해 4월 1일 남측에서 개최되는 남북전 결과가 B조 1, 2위를 결정하는 데 있어서 중요한 변수가 될 전망이다.

  3연승을 기록하며 A조 1위를 달리던 호주는 2위 일본과의 원정경기에서 0대0으로 비기며 연승을 이어가지 못했고, 지난 평가전에서 우리와 2대2 무승부를 기록했던 바레인은 우즈베키스탄과의 원정경기에서 1대0으로 승리를 거뒀다.

신필중 기자 (pjshin@weeklysoccer.co.kr)

[한국축구포탈 Copyright ⓒ 한국축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맨위로
  
대표팀, 무패로 최종예선 마무리
이미 조 1위로 7회 연속 월드컵 본선행을 확정지은 대표팀이 이란과의 최종전에서 접전을 벌인 끝에 비기며 무패로 최종예선 일정을 마무리했다. 한국은 17일 오후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펼쳐진 2010 남아공 월드컵 아시아 최종예선 B조 마지막 경기에서 후반 초반 이란의 소자예에게 헤딩 선제골을 내줬지만, ‘캡…
  
월드컵 7회 연속 본선 진출
허정무 감독이 이끄는 우리나라 대표팀이 마침내 7회 연속 월드컵 본선 무대를 밟으며 ‘아시아 축구의 맹주’임을 다시금 확인했다. 대표팀은 한국시간으로 7일 새벽 두바이 알 와슬 스타디움에서 벌어진 2010 남아공 월드컵 아시아지역 최종예선 6차전에서 아랍에미리트(UAE)를 2:0으로 꺾고 승점 14점을 획득하며 1…
대표팀, 오만과 득점 없이 무승부
7일 새벽(이하 한국시간) 아랍에미리트(UAE)와의 원정경기를 시작으로 10일과 17일 연이어 이란과 사우디 등 중동 지역 팀들과 월드컵 최종예선 마지막 세 경기를 남겨두고 있는 우리나라 대표팀이 3일 새벽 UAE 두바이에 위치한 알 와슬 스타디움에서 벌어진 오만과의 평가전에서 90분간 골을 기록하지 못하며 0대0으로 비…
  
최태욱 대표팀 복귀, 특급신인 유병수 첫 발탁
2010 남아공 월드컵 본선무대를 향한 마지막 관문은 3연전에 나설 대표팀이 발표됐다. 대한축구협회는 21일 오전 10시2010 남아공월드컵 아시아지역 최종예선 B조 6, 7, 8차전인 아랍에미리트연합(6월 6일) 사우디아라비아(6월 10일) 이란(6월 17일)과 경기에 참가할 25명의 명단을 발표했다. 이번 대표팀의 면면…
<WC예선>김치우 결승골... 5전 6기 남북전 승리
월드컵 7회 연속 본선 진출에 도전하고 있는 우리나라 대표팀이 본선 관문의 최대 난관이었던 북한을 힘겹게 물리치고 남아공 직행 티켓에 대한 희망을 더욱 크게 부풀렸다. 한국은 1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벌어진 2010 남아공월드컵 아시아지역 최종예선 5차전 북한과의 경기에서 후반 42분 터진 김치우의 천금같은…
  
홍명보호, 2차 소집명단 24명 확정
홍명보 감독이 이끄는 20세 이하(U-20) 축구대표팀이 2차 소집훈련에 참가할 24명을 추렸다. 홍명보 감독은 지난 2일부터 열흘여의 1차 훈련 결과를 바탕으로 2차 소집명단 24명을 확정해 발표했다. 대표팀은 24일까지 파주 NFC(대표팀트레이닝센터)에서 2차 훈련을 하며 이집트 3개국 초청대회 참가를 위해 25일 …
  
허정무호 ‘휴’ 힘겹게 조 선두 지켜
7회 연속 월드컵 무대 진출을 향해 달려가고 있는 우리나라 대표팀이 본선진출에 최대 고비가 될 만한 강적 이란을 상대로 무승부를 거둠으로써 승점 1점을 추가하며 힘겹게 조 선두 자리를 유지했다. 대표팀은 한국시간으로 11일 오후 이란 테헤란 아자디 스타디움에서 벌어진 2010 남아공월드컵 아시아지역 최종예…
각급 대표팀 국제무대 잇따라 도전
2009년 새해 각급 대표팀의 국제무대 도전이 잇따라 펼쳐질 예정이어서 축구팬들의 관심을 끌 전망이다. 먼저 월드컵 7회 연속 본선 진출에 도전하는 대표팀은 2월 11일 이란과의 원정경기를 시작으로 6월 17일까지 남아공월드컵 아시아지역 최종예선 5경기를 치르게 된다. 대표팀은 이란과의 경기에 앞서 아…
<WC예선> 호주, 일본 원정서 나란히 승리
2010 남아공월드컵 아시아지역 최종예선에서 A조 1, 2위를 나란히 달리고 있는 호주와 일본이 원정에서 귀중한 승점 3점을 챙겼다. 호주는 한국시간으로 20일 새벽 바레인 마나마 국립경기장에서 벌어진 최종예선 3차전에서 후반 추가시간 터진 미드필더 브레시아노의 천금같은 결승골에 힘입어 1대0으로 승리를 거…
<WC예선> 한국, 19년 만에 사우디 모래바람 뚫었다
사우디를 상대로 19년 동안 단 한 번도 승리를 거두지 못하던 우리나라 국가대표팀이 원정경기에서 기분 좋은 완승을 거뒀다. 한국은 한국시간으로 20일 새벽 사우디의 수도 리야드에 있는 킹 파드 스타디움에서 벌어진 2010 남아공월드컵 아시아지역 최종예선 B조 3차전 경기에서 23살 동갑내기 이근호와 박주영의 …
사우디전 앞둔 허정무호 카타르 만나 ‘삐긋’
20일 새벽 사우디와의 2010 남아공월드컵 아시아지역 최종예선 3차전 원정경기를 앞두고 있는 우리나라 국가대표팀이 카타르와의 평가전에서 무승부를 기록하면서 사우디전에 대한 우려를 낳았다. 한국은 한국시간으로 15일 새벽 카타르 도하 알 사드 스타디움에서 벌어진 카타르와의 평가전에서 전반 7분 이청용의…
여자 U-18 대표팀 5전 전승으로 본선 진출
우리나라 여자 U-18 대표팀이 내년 열리는 AFC U-19 아시아여자선수권대회 예선에서 5전 전승을 기록하며 본선에 올랐다. 한국은 6일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에서 벌어진 예선 5차전 경기에서 미얀마를 상대로 김나래(오산정보고), 강유미(동산정보고), 권은솜(장호원고), 임선주(현대정과고), 공혜원(현대고) 등…
U-17 대표팀 美에 덜미 4강 좌절
FIFA U-17 여자월드컵에서 브라질과 잉글랜드를 잇달아 물리치고 C조 1위로 8강에 진출한 우리나라 여자 U-17 대표팀이 세계 최강 미국에 패하면서 아쉽게 4강행이 좌절되었다. 김용호 감독이 이끄는 U-17 대표팀은 9일 뉴질랜드 해밀턴 와이카토 스타디움에서 벌어진 8강전에서 미국에 4대2로 무릎을 꿇었다. …
<AFC U -19 선수권> AFC축구 한국, 우즈벡에 덜미..결승 …
한국 19세 이하(U-19) 축구대표팀이 4년 만의 아시아 정상 탈환에 실패했다. 조동현 감독이 이끄는 한국 대표팀은 11일 오후(이하 한국시간) 사우디아라비아 담맘 프린스 모하메드 빈 파하드 스타다움에서 열린 우즈베키스탄과 2008 아시아축구연맹(AFC) U-19 선수권대회 4강에서 전반 17분 셰르조드베크 카리모프에…
사우디아라비아 원정 최종 25명 엔트리 발표
말 그대로 '잘 넣고 잘 막는' 3명의 스타가 우여곡절 끝에 축구대표팀에 승선, 위기 탈출에 성공한 허정무호의 힘겨운 중동 원정에 힘을 보탠다. 허정무 축구대표팀 감독은 3일 오전 카타르 평가전(15일)과 사우디아라비아와 2010 남아프리카공화국 월드컵 최종예선 3차전에 나설 25명의 대표팀 명단을 발표하면서 이…
 1  2  3  4  5  6  7  8  9  10    
맨위로
SMS 알림

프로축구연맹 김완태심판 ..
목포공고 축구부 후원회 개..
신태인중 축구부 후원회 개..

스타스포츠 이용약관 개인보호정책 02-3127-04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