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축구신문:::
로그인 |  회원가입 |  구독신청
<AFC 챔스리그> 성남, 수원 4-1로 격파… AFC 챔스리그 4강 청신호
기사 작성일 : 10-09-16 11:23










전북, 사우디 알 샤밥에 0-2 완패


2010 AFC 챔피언스리그 8강전에서 성남 일화(이하 성남)가 특급용병 라돈치치와 몰리나의 활약과 상대 자책골까지 얻어내며 수원 삼성(이하 수원)을 4 : 1로 완파하고 4강 진출에 유리한 고지를 선점했다.

지난 15일 성남탄천종합운동장에서는 성남과 수원의 AFC 챔피언스리그 8강 1차전이 열렸다.

성남은 막강 화력을 뽐내고 있는 라돈치치와 몰리나를 전방에 내세웠고 수원은 부상에서 돌아온 황재원을 중앙수비수로 배치하고 그동안 리그에서 모습을 잘 드러내지 않았던 이운재를 선발로 배치하며 맞섰다.

카타르의 압둘라함 모하메드 주심의 긴 휘슬소리와 함께 시작된 경기는 전반 초반부터 팽팽했고 K리그 맞수들답게 일진일퇴 공방전을 펼치며 물러서지 않고 격돌했다.

하지만 전반 7분 홈팀 성남이 먼저 득점의 포문을 열면서 팽팽했던 균형을 무너뜨렸다. 성남 라돈치치는 미드필드 중앙에서 단독 드리블 돌파로 페널티 에어리어 오른쪽까지 치고 들어가 그대로 왼발슈팅으로 마무리하면서 골 망을 흔들었다.

전반 이른 시간 실점을 허용한 수원은 곧바로 반격에 나섰다.
전반 8분 하태균이 오른쪽 코너부근에서 올린 크로스를 이상호가 문전쇄도하며 헤딩슛으로 연결했지만 크로스바를 살짝 벗어났고 이어 전반 10분 성남 문전에서 호세모따의 슈팅 또한 빗나가며 찬스를 놓쳤다. 

하지만 성남에 맹공을 펼치며 공세를 주도하던 수원은 프리킥 골로 동점을 만들었다. 

전반 16분 염기훈이 페널티 에어리어 정면 라인 앞에서 파울을 당하며 프리킥을 얻어냈고 직접 키커로 나선 염기훈이 왼발로 정확하게 감아 찬 슈팅은 왼쪽 골문을 가르면서 동점골을 성공시켰다.

한 골씩을 주고받으며 다시 팽팽한 균형을 이룬 양 팀은 다시 앞서 나가기 위해 상대의 골문을 연신 위협했으나 쉽게 골은 터지지 않았다.

그러던 전반 32분 성남이 다시 한 골을 추가하면서 역전에 성공했다. 이번에는 몰리나가 그 주인공이었다.

김철호가 골에어리어 오른쪽에서 올린 크로스를 문전에 있던 몰리나가 침착하게 밀어 넣으며 역전골을 만들었다. 혼전상황 중 흘러나온 볼에 대해 집중력을 잃지 않고 크로스를 올린 김철호의 투지가 돋보인 장면이었다.

한 점차의 리드를 유지한 채 후반에 들어선 성남은 공격의 고삐를 바짝 잡아당기며 파상공세를 펼쳤고 수원 역시 다시 승부를 원점으로 만들기 위해 총공세로 맞섰다.

하지만 추가골은 뒤지고 있던 수원이 아닌 성남에서 나왔다. 후반 21분 성남 홍철이 왼쪽 코너부근에서 올린 날카로운 크로스를 문전에서 기다리고 있던 라돈치치가 멋진 점프 헤딩슛을 선이며 추가골을 뽑아냈다.

수원은 후반 23분과 35분 빠른 발을 갖고 있는 이현진과 한 방이 있는 김두현을 투입하며 분위기 반전에 나섰지만 번번이 견고한 성남 수비벽에 가로막히며 만회골을 얻어내는데 실패했다.

후반 37분 성남은 수원의 자책골로 한 골 더 달아나면서 승리의 여신이 흔드는 손을 잡았다.

성남이 역습을 전개하는 상황에서 조동건이 중원에서 빠르게 치고 들어가다 전방을 향해 강하게 스루패스를 찔러줬고 오른쪽에서 쇄도하던 송호영이 공을 잡으려고 할 때 수원 양상민이 태클을 하며 저지했지만 양상민의 발을 맞은 볼은 굴절되며 그대로 골문 안으로 들어가면서 자책골을 기록했다. 

결국 특급용병 라돈치치와 몰리나가 각각 2골과 1골씩을 기록하고 상대의 자책골까지 얻은 성남이 4 : 1로 수원을 제압하고 4강 문턱에 먼저 한발 올려놨다.

성남은 오는 22일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리는 수원과의 2차전에서 무득점을 기록하고 3골차 이상으로만 패하지 않는다면 4강 진출을 얻어 낼 수 있게 됐다.

한편 전북은 사우디 알 샤밥에 완패를 당하며 4강 진출에 적신호가 켜졌다.

최강희 감독이 이끄는 전북은 15일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2010 AFC 챔피언스리그 8강 1차전 알 샤밥과 경기에서 올리베라에게 연속골을 허용하며 결국 0 : 2로 무릎을 꿇고 말았다.

이로써 전북은 오는 22일 사우디 원정길에서 반드시 두 골차 이상 승리를 거둬야 하는 난관에 빠졌다.

양문철 기자(ymch@weeklysoccer.co.kr)
사진=고재오 기자

[한국축구포탈 Copyright ⓒ 한국축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맨위로
  
<AFC 챔스리그> 성남, 수원 4-1로 격파… AFC 챔스리그 4…
2010 AFC 챔피언스리그 8강전에서 성남 일화(이하 성남)가 특급용병 라돈치치와 몰리나의 활약과 상대 자책골까지 얻어내며 수원 삼성(이하 수원)을 4 : 1로 완파하고 4강 진출에 유리한 고지를 선점했다. 지난 15일 성남탄천종합운동장에서는 성남과 수원의 AFC 챔피언스리그 8강 1차전이 열렸다. 성남은 막강 화…
  
<WK리그>현대제철, 충남일화에 역전승… 리그 선두 재탈환
현대제철이 충남일화에 역전승을 거두고 WK리그 선두 탈환에 성공했다. 이문석 감독이 이끄는 현대제철은 6일 고양종합운동장에서 펼쳐진 ‘2010 WK리그’ 제 18라운드 충남일화와 경기에서 후반 29분 ‘용병’ 달레니의 역전골에 힘입어 충남일화를 2 : 1로 물리쳤다. 이날 경기에서 현대제철은 전반 초반부터 달레니…
<내셔널리그>강릉, 창원에 2-1 신승 후기리그 1위 등극
강릉시청(이하 강릉)이 창원시청(이하 창원)과의 ‘시청더비’에서 2 : 1로 한 점차의 짜릿한 승리를 거두며 1위 등극과 동시에 후기리그 5경기 무패행진을 이어갔다. 강릉은 지난 7일 강릉종합운동장에서 창원을 상대로 ‘대한생명 2010 내셔널리그’ 후기리그 5라운드 경기를 펼쳤다. 지난 4라운드 경기결과 득실…
<K3리그>한동혁 2골… 경주, 용인 4-1로 꺾고 11연승 행진
경주시민축구단(이하 경주)이 놀라운 골 결정력을 발휘하며 용인시민축구단(이하 용인)과의 원정경기에서 완승을 거두고 11연승으로 조 2위 자리를 굳게 지켰다. 지난 4일 A조 경주는 용인종합운동장으로 원정길을 떠나 용인과 ‘Daum K3리그 2010’ 21라운드 경기를 펼쳤다. 2위를 달리고 있는 경주는 삼척신우전…
  
<K리그>제주, 안방서 울산 격파… 선두 재탈환
올 시즌 홈에서 무패 행진을 펼치며 ‘안방불패’ 신화를 이어가고 있는 제주가 울산을 물리치고 리그 선두자리를 되찾았다. 박경훈 감독이 이끄는 제주는 4일 제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2010 소나타 K리그’ 제 20라운드 울산과 경기에서 후반 40분 배기종의 역전골에 힘입어 울산을 2 : 1로 물리쳤다. 전반을 …
  
<WK리그> 고양대교, 현대제철 꺾고 4연승 행진
지난해 ‘디펜딩 챔피언’ 고양대교가 현대제철 마저 물리치고 파죽의 4연승 행진을 달리며 리그 막판 뒷심을 발휘했다. 박남열 감독이 이끄는 고양대교는 30일 당진종합운동장에서 펼쳐진 ‘2010 WK리그’ 제 17라운드 현대제철과 경기에서 전반 17분 터진 유한별의 결승골에 힘입어 현대제철을 1 : 0으로 물리쳤다. …
  
<내셔널리그> 고양, 창원 2-1로 꺾고 후기 첫 승 신고
고양KB국민은행(이하 고양)이 홈팬들이 보는 앞에서 창원시청(이하 창원)을 힘겹게 누르고 후기리그 첫 승을 신고했다. 고양은 지난달 31일 ‘대한생명 2010 내셔널리그’ 후기리그 3라운드 창원과의 경기에서 전반 종료직전 터진 차종윤의 골과 후반 박성진의 득점에 힘입어 지난해 후기리그 우승팀인 ‘난적’ 창원을 …
  
<K3리그> 현정훈 해트트릭… 남양주, 양주에 5-1 완승
남양주시민축구단(이하 남양주)이 현정훈의 해트트릭을 앞세워 양주시민축구단(이하 양주)을 5 : 1로 대파하고 최근 상승세를 이어갔다. B조에 속한 남양주는 지난달 28일 남양주종합운동장에서 펼쳐진 ‘Daum K3리그 2010’ 20라운드 경기에서 현정훈의 3골을 포함해 후반 5골을 몰아치는 등 막강한 화력을 바탕으로 …
  
<K리그> 성남, 수원과 0-0 무승부… 리그 선두 등극
성남이 수원과 무승부를 거두고 승점 1점을 획득하며 제주를 제치고 마침내 K리그 선두에 올라섰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성남은 1일 탄천종합운동장에서 펼쳐진 ‘2010 소나타 K리그’ 제 20라운드 수원과 맞대결에서 전 · 후반 득점을 올리지 못하고 0 : 0 무승부를 기록했다. 이날 경기에서 성남은 전반 초반부…
  
<FA컵> 수원 삼성, 전북 꺾고 FA컵 4강 진출
‘디펜딩 챔피언’ 수원 삼성이 곽희주와 염기훈의 연속골에 힘입어 강력한 우승후보 전북 현대를 물리치고 4강에 진출하며 FA컵 2연패의 청신호를 밝혔다. 지난 18일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2010 하나은행 FA컵 수원과 전북의 8강전 경기가 열렸다. 지난해 FA컵 우승을 차지했던 수원은 새롭게 지휘봉을 잡은 윤성효 …
  
<WK리그> 고양대교, 부산상무 6 - 0 대파 3연승 질주
고양대교가 부산상무를 물리치고 WK리그 파죽의 3연승 행진을 달렸다. 박남열 감독이 이끄는 고양대교는 23일 고양종합운동장에서 열린 2010 WK리그 제 16라운드 부산상무와 맞대결에서 이날 헤트트릭을 기록한 쁘레치냐의 맹활약에 힘입어 부산상무에 6 : 0 대승을 거뒀다. 전반 8분 페널티 에어리어 외각 지역 중앙…
<내셔널리그> 인천코레일, 예산에 완승 후기리그 개막전 …
인천코레일(이하 인천)이 내셔널리그 후기리그 개막전에서 예산FC(이하 예산)를 5 : 1로 크게 물리치고 힘찬 도약을 시작했다. 인천은 지난 21일 예산운동장에서 펼쳐진 ‘대한생명 2010 내셔널리그’ 후기리그 예산과의 첫 경기에서 전반과 후반 각각 2골과 3골을 몰아치는 등 선수들의 고른 활약 속에 한 골을 만회…
  
<K리그> 경남, 전남과 무승부… 불안한 선두 유지
경남이 전남과 경기에서 다 잡았던 승리를 놓치며 2위권 팀들의 거센 추격을 받았다. 경남은 21일 진주종합경기장에서 펼쳐진 2010 K리그 제 18라운드 전남과 맞대결에서 후반 23분 이용래의 선제골이 터지며 앞서 나가다 후반 43분 전남 김형필에게 통한의 동점골을 내주고 결국 1 : 1 무승부로 경기를 마쳤다. 경남은 …
  
<포스코컵> 서울, 전북 꺾고 컵대회 정상 등극
FC 서울이 전북 현대를 물리치고 ‘포스코컵 2010’ 우승을 차지했다. 서울은 지난 25일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펼쳐진 전북과 ‘포스코컵 2010’ 결승전에서 데얀, 정조국, 이승렬의 연속골에 힘입어 전북을 3 : 0으로 완파하고 2006년 삼성하우젠컵 우승 이후 4년 만에 컵 대회 우승트로피를 들어올렸다. 또한 이날 …
  
<내셔널선수권대회> 부산 교통공사 우승
동해에서 열린 실업선수권대회에서 부산교통공사가 우승을 차지했다. 작년 전국대회 우승에 이어 두 번째 우승으로 창단한지 3년에 불과하면서도 벌써 전국대회 우승 2회를 기록하고 있다. 부산은 울산과 결승에서 맞붙였다. 동해시종합경기장은 잔디 사정이 썩 좋지 않았다. 듬성듬성 구덩이가 파져 바운드가 제멋대로…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맨위로
SMS 알림

프로축구연맹 김완태심판 ..
목포공고 축구부 후원회 개..
신태인중 축구부 후원회 개..

스타스포츠 이용약관 개인보호정책 02-3127-04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