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축구신문:::
로그인 |  회원가입 |  구독신청
<K리그> 경남, 전남과 무승부… 불안한 선두 유지
기사 작성일 : 10-08-27 00:28







전북, 강승조 후반 극적 결승골 대전 3 - 2 격파


경남이 전남과 경기에서 다 잡았던 승리를 놓치며 2위권 팀들의 거센 추격을 받았다. 경남은 21일 진주종합경기장에서 펼쳐진 2010 K리그 제 18라운드 전남과 맞대결에서 후반 23분 이용래의 선제골이 터지며 앞서 나가다 후반 43분 전남 김형필에게 통한의 동점골을 내주고 결국 1 : 1 무승부로 경기를 마쳤다.

경남은 이날 경기에 최근 대표팀에 승선하며 매 경기 물오른 감각을 보여주고 있는 윤빛가람을 중심으로 전남에 압박을 가하기 시작했다. 하지만 경남은 전반 여러 차례 결정적인 슛팅이 번번히 전남 골문을 빗나가며 득점을 올리지 못하고 전반을 마쳤다.

후반 들어 전남 박항서 감독은 인디오를 빼고 아껴뒀던 지동원을 투입시키며 공격적으로 나섰다. 하지만 경남은 후반 23분 전남 페널티지역 오른쪽을 파고들던 윤빛가람이 중앙에 있던 이용래를 보고 공을 연결해 줬고 이용래는 재치 있게 발만 살짝 갖다 대 전남의 골 망을 갈랐다. 이후 경남은 동점골을 노리고자 거센 반격에 나선 전남을 골키퍼 김병지의 선방과 수비수들의 몸을 날리는 투혼으로 잘 막아냈다.

하지만 경남은 후반 43분 전남 김명중의 헤딩 패스를 이어받은 김형필에게 통한의 동점골을 허용하며 다 잡았던 경기를 1 : 1무승부로 마쳐야만 했다.

이로써 이날 승점 1점을 추가한 경남은 올 시즌 10승 5무 2패(승점 35)를 기록하며 이날 안방에서 부산을 물리치며 승점 3점을 챙긴 제주에 거센 추격을 받았다.

같은 날 박경훈 감독이 이끄는 제주는 부산을 홈으로 불러들여 전반을 득점 없이 마치다 후반 21분 이현호의 극적 결승골에 힘입어 부산을 1 : 0을 제압했다. 이날 승점 3점을 챙긴 제주는 10승 4무 3패(승점 34)를 기록했고 최근 홈 8연승과 올 시즌 안방에서 11경기 무패(9승 2무)행진을 이어나갔다.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선 홈 팀 수원이 대구에 화끈한 역전승을 거뒀다. 윤성효 감독이 이끄는 수원은 대구와 경기에서 전반 17분 대구 이슬기에게 선제골을 내줬다. 하지만 전반 31분 염기훈의 도움을 받은 신영록의 동점골과 후반 20분 염기훈이 올려준 코너킥을 김두현이 머리로 받아 넣어 역전에 성공했고 결국 경기는 수원의 2 : 1승리로 막을 내렸다. 이로써 수원은 최근 4연승 행진을 달리며 올 시즌 리그 전적 7승 2무 8패(승점 23)로 리그 8위까지 뛰어 올랐다.

서울 역시 강원을 홈으로 불러 들여 승리를 거두고 승점 3점을 추가했다. 전반 29분 터진 최태욱의 선제골로 먼저 앞서 나간 서울은 전반 32분 강원 곽광선에게 동점골을 허용했다. 하지만 후반 21분 정조국의 결승골이 터지며 결국 강원을 2 : 1로 물리쳤다. 이날 경기에서 한 골을 추가한 최태욱은 한국 프로축구 통산 26번째 30-30 클럽에 가입하는 금자탑을 쌓았다.

한편 22일 펼쳐진 전북과 대전의 경기에선 전북이 2 : 2로 동점을 이룬 상황에서 후반 45분 김상식의 크로스를 강승조가 결승골로 연결시키며 전북이 대전에 3 : 2로 승리를 거뒀다. 이날 승점 3점을 챙긴 전북은 2위 제주와 승점은 같았으나 골득실(제주 15, 전북 14)에 밀리며 3위를 기록했다.

포항과 인천의 경기는 포항이 알미르, 설기현, 황진성의 연속골에 힘입어 후반 막판 포항 신광훈의 자책골과 장혁의 페널티킥으로 두 골을 만회하는데 그친 인천을 3 : 2로 물리쳤다. 이밖에 성남은 울산을 탄천종합운동장으로 불러들여 라돈치치의 선제골과 문대성의 쐐기골에 울산을 2 : 0으로 격파했다.

한종훈 기자(gosportsman@weeklysoccer.co.kr)
사진 = 황교선 기자, 이기동 기자

[한국축구포탈 Copyright ⓒ 한국축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맨위로
  
<AFC 챔스리그> 성남, 수원 4-1로 격파… AFC 챔스리그 4…
2010 AFC 챔피언스리그 8강전에서 성남 일화(이하 성남)가 특급용병 라돈치치와 몰리나의 활약과 상대 자책골까지 얻어내며 수원 삼성(이하 수원)을 4 : 1로 완파하고 4강 진출에 유리한 고지를 선점했다. 지난 15일 성남탄천종합운동장에서는 성남과 수원의 AFC 챔피언스리그 8강 1차전이 열렸다. 성남은 막강 화…
  
<WK리그>현대제철, 충남일화에 역전승… 리그 선두 재탈환
현대제철이 충남일화에 역전승을 거두고 WK리그 선두 탈환에 성공했다. 이문석 감독이 이끄는 현대제철은 6일 고양종합운동장에서 펼쳐진 ‘2010 WK리그’ 제 18라운드 충남일화와 경기에서 후반 29분 ‘용병’ 달레니의 역전골에 힘입어 충남일화를 2 : 1로 물리쳤다. 이날 경기에서 현대제철은 전반 초반부터 달레니…
<내셔널리그>강릉, 창원에 2-1 신승 후기리그 1위 등극
강릉시청(이하 강릉)이 창원시청(이하 창원)과의 ‘시청더비’에서 2 : 1로 한 점차의 짜릿한 승리를 거두며 1위 등극과 동시에 후기리그 5경기 무패행진을 이어갔다. 강릉은 지난 7일 강릉종합운동장에서 창원을 상대로 ‘대한생명 2010 내셔널리그’ 후기리그 5라운드 경기를 펼쳤다. 지난 4라운드 경기결과 득실…
<K3리그>한동혁 2골… 경주, 용인 4-1로 꺾고 11연승 행진
경주시민축구단(이하 경주)이 놀라운 골 결정력을 발휘하며 용인시민축구단(이하 용인)과의 원정경기에서 완승을 거두고 11연승으로 조 2위 자리를 굳게 지켰다. 지난 4일 A조 경주는 용인종합운동장으로 원정길을 떠나 용인과 ‘Daum K3리그 2010’ 21라운드 경기를 펼쳤다. 2위를 달리고 있는 경주는 삼척신우전…
  
<K리그>제주, 안방서 울산 격파… 선두 재탈환
올 시즌 홈에서 무패 행진을 펼치며 ‘안방불패’ 신화를 이어가고 있는 제주가 울산을 물리치고 리그 선두자리를 되찾았다. 박경훈 감독이 이끄는 제주는 4일 제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2010 소나타 K리그’ 제 20라운드 울산과 경기에서 후반 40분 배기종의 역전골에 힘입어 울산을 2 : 1로 물리쳤다. 전반을 …
  
<WK리그> 고양대교, 현대제철 꺾고 4연승 행진
지난해 ‘디펜딩 챔피언’ 고양대교가 현대제철 마저 물리치고 파죽의 4연승 행진을 달리며 리그 막판 뒷심을 발휘했다. 박남열 감독이 이끄는 고양대교는 30일 당진종합운동장에서 펼쳐진 ‘2010 WK리그’ 제 17라운드 현대제철과 경기에서 전반 17분 터진 유한별의 결승골에 힘입어 현대제철을 1 : 0으로 물리쳤다. …
  
<내셔널리그> 고양, 창원 2-1로 꺾고 후기 첫 승 신고
고양KB국민은행(이하 고양)이 홈팬들이 보는 앞에서 창원시청(이하 창원)을 힘겹게 누르고 후기리그 첫 승을 신고했다. 고양은 지난달 31일 ‘대한생명 2010 내셔널리그’ 후기리그 3라운드 창원과의 경기에서 전반 종료직전 터진 차종윤의 골과 후반 박성진의 득점에 힘입어 지난해 후기리그 우승팀인 ‘난적’ 창원을 …
  
<K3리그> 현정훈 해트트릭… 남양주, 양주에 5-1 완승
남양주시민축구단(이하 남양주)이 현정훈의 해트트릭을 앞세워 양주시민축구단(이하 양주)을 5 : 1로 대파하고 최근 상승세를 이어갔다. B조에 속한 남양주는 지난달 28일 남양주종합운동장에서 펼쳐진 ‘Daum K3리그 2010’ 20라운드 경기에서 현정훈의 3골을 포함해 후반 5골을 몰아치는 등 막강한 화력을 바탕으로 …
  
<K리그> 성남, 수원과 0-0 무승부… 리그 선두 등극
성남이 수원과 무승부를 거두고 승점 1점을 획득하며 제주를 제치고 마침내 K리그 선두에 올라섰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성남은 1일 탄천종합운동장에서 펼쳐진 ‘2010 소나타 K리그’ 제 20라운드 수원과 맞대결에서 전 · 후반 득점을 올리지 못하고 0 : 0 무승부를 기록했다. 이날 경기에서 성남은 전반 초반부…
  
<FA컵> 수원 삼성, 전북 꺾고 FA컵 4강 진출
‘디펜딩 챔피언’ 수원 삼성이 곽희주와 염기훈의 연속골에 힘입어 강력한 우승후보 전북 현대를 물리치고 4강에 진출하며 FA컵 2연패의 청신호를 밝혔다. 지난 18일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2010 하나은행 FA컵 수원과 전북의 8강전 경기가 열렸다. 지난해 FA컵 우승을 차지했던 수원은 새롭게 지휘봉을 잡은 윤성효 …
  
<WK리그> 고양대교, 부산상무 6 - 0 대파 3연승 질주
고양대교가 부산상무를 물리치고 WK리그 파죽의 3연승 행진을 달렸다. 박남열 감독이 이끄는 고양대교는 23일 고양종합운동장에서 열린 2010 WK리그 제 16라운드 부산상무와 맞대결에서 이날 헤트트릭을 기록한 쁘레치냐의 맹활약에 힘입어 부산상무에 6 : 0 대승을 거뒀다. 전반 8분 페널티 에어리어 외각 지역 중앙…
<내셔널리그> 인천코레일, 예산에 완승 후기리그 개막전 …
인천코레일(이하 인천)이 내셔널리그 후기리그 개막전에서 예산FC(이하 예산)를 5 : 1로 크게 물리치고 힘찬 도약을 시작했다. 인천은 지난 21일 예산운동장에서 펼쳐진 ‘대한생명 2010 내셔널리그’ 후기리그 예산과의 첫 경기에서 전반과 후반 각각 2골과 3골을 몰아치는 등 선수들의 고른 활약 속에 한 골을 만회…
  
<K리그> 경남, 전남과 무승부… 불안한 선두 유지
경남이 전남과 경기에서 다 잡았던 승리를 놓치며 2위권 팀들의 거센 추격을 받았다. 경남은 21일 진주종합경기장에서 펼쳐진 2010 K리그 제 18라운드 전남과 맞대결에서 후반 23분 이용래의 선제골이 터지며 앞서 나가다 후반 43분 전남 김형필에게 통한의 동점골을 내주고 결국 1 : 1 무승부로 경기를 마쳤다. 경남은 …
  
<포스코컵> 서울, 전북 꺾고 컵대회 정상 등극
FC 서울이 전북 현대를 물리치고 ‘포스코컵 2010’ 우승을 차지했다. 서울은 지난 25일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펼쳐진 전북과 ‘포스코컵 2010’ 결승전에서 데얀, 정조국, 이승렬의 연속골에 힘입어 전북을 3 : 0으로 완파하고 2006년 삼성하우젠컵 우승 이후 4년 만에 컵 대회 우승트로피를 들어올렸다. 또한 이날 …
  
<내셔널선수권대회> 부산 교통공사 우승
동해에서 열린 실업선수권대회에서 부산교통공사가 우승을 차지했다. 작년 전국대회 우승에 이어 두 번째 우승으로 창단한지 3년에 불과하면서도 벌써 전국대회 우승 2회를 기록하고 있다. 부산은 울산과 결승에서 맞붙였다. 동해시종합경기장은 잔디 사정이 썩 좋지 않았다. 듬성듬성 구덩이가 파져 바운드가 제멋대로…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맨위로
SMS 알림

프로축구연맹 김완태심판 ..
목포공고 축구부 후원회 개..
신태인중 축구부 후원회 개..

스타스포츠 이용약관 개인보호정책 02-3127-04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