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축구신문:::
로그인 |  회원가입 |  구독신청
HOME  >>  인터뷰
이리동초의 수호신 골키퍼 조윤창
이리동초등학교에는 승리를 지키는 수호신 같은 존재가 있다. 바로 골키퍼 조윤창 군이다. 조군은 고비마다 선방을 거듭하며 팀을 결승까지 올릴 수 있는 장본인이다. 조군은 8경기에서 단 세 골만을 내주면서 경기당 0.375골만을 허용하는 엄청난 활약을 보이며 팀의 결승행을 직접 이끌었다. 조군의 큰 체구…
국가대표를 꿈꾸는 성실맨
제8회 칠십리배 춘계유소년연맹대회에 출전하고 있는 안산광덕초등학교의 경기를 보다보면 유난히도 한 선수가 눈에 띄게 마련이다. 또래들보다 족히 머리하나가 차이나는 키 때문이기도 하지만 쉴 새없이 오른쪽과 중앙을 휘저으며 상대 수비를 괴롭히기 때문이다. 그 주인공은 바로 등번호 9번을 달고 뛰는 이…
  
이 선수를 주목하라 - 구산중 최진혁 선수
160cm가 될까 말까한 키에 까무잡잡한 피부가 매력적인 최진혁 선수는 중학교 3학년치고는 다소 작다고 느껴질 수 있는 체구지만, 쑥스러워 하는 표정에서도 다부짐과 자신감을 읽을 수 있었다. 초등학교 1학년 때 아버지의 권유로 축구를 시작했다는 최진혁 군은 축구를 하면 할수록 더욱 빠져들게 되었다고 한다. 탄탄…
이재성 신임 위원장 인터뷰
김용대 프로연맹 심판위원장의 바톤을 이어받은 이재성 신임 위원장은 심판계에서는 ‘역전의 용사’로 불린다. 심판노조를 만들려고 기도하다가 결국 타의로 심판계를 떠났다가 돌아온 과거사로 인해 생겨난 별명이다. 이 위원장은 매우 직선적인 성격이면서도 추진력과 친화력이 장점이다. 노조를 만든다고 후배들…
   31  32  33  34  35  36  37  38
맨위로
SMS 알림

프로축구연맹 김완태심판 ..
목포공고 축구부 후원회 개..
신태인중 축구부 후원회 개..

스타스포츠 이용약관 개인보호정책 02-3127-04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