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축구신문:::
로그인 |  회원가입 |  구독신청
<경주 화랑대기> 화랑대기 열흘간의 열전 마무리
기사 작성일 : 08-08-21 17:18







저학년 157개 팀, 고학년 198개 팀 등 총 350여 개 팀들이 출전하며 매머드급 규모를 자랑한 2008 화랑대기 전국초등학교 축구대회가 14일 고학년부 각 그룹 결승전 7경기를 끝으로 열흘간의 열전을 마무리했다.

  고학년부 A그룹 결승에서는 서울이문초가 충남성거초를 2대1로 꺾고 정상에 올랐다. 칠십리배 춘계연맹전 C그룹 결승에서 이리동초에게 분패하며 우승컵을 놓친 성거초는 이번에는 이문초에 덜미를 잡히며 또다시 준우승에 만족해야했다.

  이리동초와 경기세류초가 맞붙은 B그룹에서는 양 팀이 1대1로 승부를 가리지 못하고 승부차기까지 가는 접전을 벌인 끝에 이리동초가 4대2로 승리를 거두며 칠십리배에 이어 또다시 우승을 차지했다.

  지역 라이벌간의 대결로 관심을 모은 C그룹에서는 예상을 뒤엎고 순천중앙초가 전남구단의 유소년 팀인 광양제철남초에 3대1로 역전승을 거두며 정상을 차지했다.

  중앙초는 전반 9분만에 한 골을 내줬지만 곧바로 동점을 만든 뒤 후반에만 내리 두 골을 몰아치는 저력을 과시하며 우승의 영광을 안았다.

  이틀 전 벌어진 저학년 결승에서 나란히 B그룹과 D그룹에서 우승을 차지한 경기신곡초와 포항제철동초가 맞붙은 D그룹에서는 포철동초가 2대1로 승리를 거두며 2관왕을 차지했다.

  포철동초는 지난대회에 이어 2연패의 위업을 함께 달성했고, 신곡초는 칠십리배에서 4강에서 좌절한 후 우승을 노렸지만 아쉽게 우승 문턱에서 또다시 주저앉았다. 

  E그룹에서는 칠십리배 B그룹에서 준결승전에서 아쉽게 탈락한 대전중앙초가 인천만수북초를 2대0으로 완파하고 대망의 우승컵을 들어 올렸고, 이리동산초는 경기양곡초를 3대0으로 크게 이기면서 F그룹 우승을 차지했다.

  인천부평초는 안산광덕초와의 G그룹 결승전에서 시종일관 팽팽한 경기를 펼치 며 전, 후반과 연장전을 득점 없이 비기고 승부차기에서 4대2로 승리를 거두고 힘겹게 우승을 차지했다.

광덕초는 저학년부 A그룹 결승에서 하남천현초에게 패하며 준우승에 그친 데 이어 고학년부에서도 준우승을 차지했다.
 
고학년부 결승 결과 (8월 14일 경주시민운동장)

A그룹 - 서울이문 2 : 1 충남성거
B그룹 - 전북이리동 1 : 1 (PK 4:2) 경기세류
C그룹 - 순천중앙 3 : 1 광양제철남
D그룹 - 포항제철동 2 : 1 경기신곡
E그룹 - 대전중앙 2 : 0 인천만수북
F그룹 - 이리동산 3 : 0 경기양곡
G그룹 - 인천부평 0 : 0 (PK 4:2) 안산 광덕

저학년부 결승 결과 (8월 12일 경주 시민공원)

A그룹 - 하남천현 1 : 0 안산광덕
B그룹 - 광양제철남 2 : 0 마산합성
C그룹 - 경기신곡 5 : 0 부산덕천
D그룹 - 포항제철동 2 : 0 경기무원

[한국축구포탈 Copyright ⓒ 한국축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맨위로
김해중 탐라기 왕중왕 등극
김해중이 제9회 탐라기 전국중학교축구대회 왕중왕에 오르며 올해 첫 전국대회 정상을 차지했다. 삼다그룹에서 우승을 차지해 각 그룹 우승팀 네 팀이 벌이는 왕중왕전 토너먼트에 진출한 김해중은 19일 벌어진 영주그룹 우승팀 공릉중과의 토너먼트 첫 경기에서 전반 20분과 후반 17분에 연이어 골을 뽑아내며 두 골…
  
<경주 화랑대기> 화랑대기 열흘간의 열전 마무리
저학년 157개 팀, 고학년 198개 팀 등 총 350여 개 팀들이 출전하며 매머드급 규모를 자랑한 2008 화랑대기 전국초등학교 축구대회가 14일 고학년부 각 그룹 결승전 7경기를 끝으로 열흘간의 열전을 마무리했다. 고학년부 A그룹 결승에서는 서울이문초가 충남성거초를 2대1로 꺾고 정상에 올랐다. 칠십리배 춘계연맹…
추계고등연맹전 14일 개막
한국고등학교축구연맹(회장 유문성)이 주최하는 제44회 추계한국고등학교연맹전이 14일부터 오는 26일까지 13일간 강원도 삼척에서 벌어진다. 삼척종합운동장 등 6개 경기장에서 나뉘어서 치러지게 되는 이번 대회는 내놓으라하는 고교강호들을 모두 포함한 112개의 팀이 네 팀이 한 조씩 28개 조로 나뉘어 총 167경…
  
<경주 화랑대기> 어이없는 오심, 골 무효처리로 경기 1시…
서울 난우초와 김해 외동초의 저학년대회에서는 올 화랑대기 최악의 판정번복 사고가 일어나 대회 이미지와 심판 신뢰성에 먹칠을 하는 불상사로 이어졌다. 난우초와 외동의 경기에서 벌어진 오심 해프닝은 심판의 판정이 얼마나 중요한지를 피부로 느낄 수 있었다. 모 주심은 부심이 오프사이드 기를 들고 있는 상…
  
<경주 화랑대기> 어이없는 오심, 골 무효처리로 경기 1시…
서울 난우초와 김해 외동초의 저학년대회에서는 올 화랑대기 최악의 판정번복 사고가 일어나 대회 이미지와 심판 신뢰성에 먹칠을 하는 불상사로 이어졌다. 난우초와 외동의 경기에서 벌어진 오심 해프닝은 심판의 판정이 얼마나 중요한지를 피부로 느낄 수 있었다. 모 주심은 부심이 오프사이드 기를 들고 있는 상…
  
<경주 화랑대기> 고참 심판과 감독관 등 대거 투입, 운영…
경주 화랑대기의 특징은 미래 한국축구의 주역들의 '인큐' 라는 점이다. 꿈나무들의 육성과 함께 초보심판들이 실기를 익히는 육성의 장이라는 점도 빼놓을 수 없는 특징이다. '화랑대기' 는 이제 막 심판으로 입문한 초보 심판들에게는 매우 중요한 무대이기도 하며 실기능력에 대한 테스트도 받고 또 자신의 능력도 …
  
<경주 화랑대기> 학년 7개 그룹. 저학년 4개 그룹과 챌린…
경주 화랑대기의 특징은 고. 저학년을 가리지지 않고 전 선수들에게 골고루 출전 기회를 제공해주고 있으며, 7개 그룹 리그에서 탈락한 팀들에게도 또 한 차례의 부활전을 기회를 제공해주고 있다. 7개 그룹에서 탈락하면 곧바로 짐을 싸야하는 타 대회와는 다르게 화랑대기는 ‘챌린저 대회’ 에 재출전하여 ‘패자 …
  
화랑대기 폭염속 열전 돌입
한국유소년축구연맹(회장 김휘)가 주관하는 2008 화랑대기 전국초등학교축구대회가 지난 4일 부산구포초와 일본 기후 FC의 개막경기와 경주시장의 환영만찬을 시작으로 13일간의 열전에 돌입했다. 총 205개교 355개 팀이 출전하는 이번 대회는 알천구장, 축구공원 등 11개 구장에서 열린다. 이번 대회에는 국내 초등…
<추계 중등연맹전> 봉황그룹 토너먼트 전적
16강 현대 1 - 1 (PK4-5) 둔촌 부평동 2 - 1 과천문원 태성 2 - 0 대성 완주 0 - 2 보인 안산부곡 0 - 2 동북 안산원곡 1 - 0 이천 역곡 3 - 0 정왕 중동 5 - 1 구산 8강 둔촌 0 - 3 부평동 태성 3 - 1 보인 동북 4 - 2 안산원곡 역곡 1 - 1 (PK4-5) 중동 4강 부평동 3 - 0 태성 동북 3 - 0 중동
  
<추계 중등연맹전> 봉황그룹, 동북의 작은 영웅 이경창의 …
수원 월드컵구장에서 열린 봉황그룹 결승전은 한국 중학축구의 진수를 보여준 멋진 한판의 경기였다. 서울의 전통적인 강호 동북은 우세한 미드 필더진을 앞세워 부평동중을 거세게 밀어붙였다. 동북이 전반에 퍼부은 슛 만 11개, 부평의 골대를 강력하게 흔든 슛도 3개나 됐다. 슈팅의 수치만 따진다면 7 : 3으로 동북의 …
<추계 중등연맹전> 백호그룹 토너먼트 전적
16강 부산진 2 - 1 제주제일 신평 0 - 2 청학 사하 0 - 0 (PK5-4) 부천여월 중대부 4 - 1 연천 발곡 1 - 1 (PK5-4) 경기광주 충의 3 - 1 주문진 안동 1 - 1 (PK 5-6) 서울장평 청구 2 - 2 (PK3-4) 경희 8강 부산진 1 - 0 청학 사하 1 - 6 중대부 발곡 3 - 2 충의 서울장평 2 - 1 경희 4강 부산진 1 - 0…
  
<추계 중등연맹전> 백호 그룹, 발곡 지능적인 경기 운영으…
의정부 발곡의 신승이었다. 스코어도 1 : 0 이었다. 그것도 연장전에서 승패가 판가름이 났다. 발곡은 우세한 전력을 지녔으면서도 부산진의 투지를 꺾지 못했다. 가만큼 부산진은 악착같은 플레이로 맞섰다. 슈팅도 비슷했다. 발곡이 슈팅수에서도 밀렸다. 발곡이 전. 후반 연장전을 통 털어 슛을 날린 것이 9개인 반면 부…
<추계 중등연맹전> 충무그룹 토너먼트 전적
16강 남창 1 - 0 석관 강구 1 - 0 율전 원삼 1 - 1 (PK5-4) 아현 덕천 0 - 0 (PK4-2) 용마 재현 2 - 0 동래 능곡 3 - 3 (PK5-4) 금오 예산 0 - 4 신라 협성 1 - 2 경신 8강 남창 0 - 0 (PK0-3) 강구 원삼 3 - 1 용마 재현 1 - 1 (PK4-3) 능곡 신라 1 - 4 경신 4강 강구 1 - 1 (PK5-4) 원삼 재현 1 - …
  
<추계 중등연맹전> 충무그룹, 재현중 전통의 경신중 잠재…
결승전에 나선 재현중의 기세는 남달랐다. 특히 4강전에서 만난 ‘영원한 우승후보' 경신중과의 승부차기에서 11 : 10으로 승리하면서 절대 절명의 고비를 넘어선 것이다. 승부차기는 11명 까지 릴레이로 이어졌다. 경신의 마지막 키커가 골대를 넘기는 실축을 하면서 결승 진출이 확정되자 안진용 감독은 두 손으로 …
<추계 중등연맹전> 화랑그룹 토너먼트 전적
16강 세일 1 - 0 효정 울산학성 0 - 0 (PK4-5) 군포 제주중앙 1 - 4 남수원 서귀포 3 - 0 광희 한양 1 - 1 (PK3-5) 마산중앙 백마 0 - 2 오산 포철 3 - 0 양평 풍생 3 - 1 도봉 8강 세일 2 - 0 군포 남수원 2 - 1 서귀포 마산중앙 2 - 2 (PK5-3) 오산 포철 3 - 1 풍생 4강 세일 1 - 4 남수원 마산중…
   81  82  83  84  85  86  87  
맨위로
SMS 알림

프로축구연맹 김완태심판 ..
목포공고 축구부 후원회 개..
신태인중 축구부 후원회 개..

스타스포츠 이용약관 개인보호정책 02-3127-0410